Home > 인물 > 인사ㆍ동정

[인사] 법무부, 검사가 맡던 4급 보직 5개 외부 채용

법무심의관실, 법무과, 통일법무과, 상사법무과에서 법률 사무 담당

  • 입력 : 2018.11.19 17:10:28     수정 : 2018.11.19 17:50:22
  • 프린트
  • 이메일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공유
법무부는 그동안 평검사가 맡았던 5개 직위(4급 공무원)를 외부에 개방해 채용한다고 19일 밝혔다.

이날 법무부는 "내년 초 인사 대상인 법무실의 평검사 5개 직위에 대해 외부 인재 영입을 위한 채용공고를 발표했다"고 밝혔다. 선발된 자는 법무심의관실(2개 직위), 법무과, 통일법무과, 상사법무과 소속 4급 공무원으로 일하며 각 과 관련 법률 사무를 담당하게 된다. 임기는 2년이며 실적에 따라 최대 10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. 응시 자격은 변호사 자격 소지 후 관련 분야 4년 이상 경력이 필요하다.

앞서 지난 2월 법무부는 국가송무과, 국제법무과 등 평검사 10개 직위에 변호사를 임용하는 등 현재까지 총 27개 직위를 비(非)검사 출신으로 임용했다.

법무부 관계자는 "공익을 위해 봉사하려는 우수 인력을 적극 영입해 탈검찰화를 일관되게 추진해 갈 계획"이라고 밝혔다.

[성승훈 기자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
오늘의 법조인

  • 문무일(文武一)
  • 검찰총장(대검찰청 검찰총장)
  • 사법연수원 18기
  • 고려대학교
  • 광주제일고등학교

법조인 검색

안내 아이콘 이미지